Global IDC 이호스트데이터센터



      암호(가상)화폐 거래소 구축 1위 이호스트 ICT 입니다. 요새 암호화폐들이 우후죽순으로 생겨나고 있습니다. 

      이런 과정에서 어떻게 탄생을 하였고 어떻게 채굴 하는지 보겠습니다.


      암호(가상)화폐 채굴 방식은 3가지로 나뉘어 집니다.


      첫번째 전통적인 하드웨어 방식인 POW(Proof - Of - Work)는 고가의 CPU, GPU를 사용한 채굴방법으로 과도한 전력 소모와 지속적인 고가의 장비 구매 비용이        추가 되는 원가 비용이 높은 채굴 방식 입니다. 

      1 세대 채굴 방식으로 비트코인, 이더리움이 있습니다.


     두번째 물리적 방식으로 채굴하는것이 아닌 논리적인 개념으로 채굴하는 방식인 POS(Proof of Stake)은 코인을 자신의 전자 지갑을 넣어놓고 있으면 자동적으로       이자가 발생하는 방식입니다.

     2 세대 채굴 방식으로 1세대 POW의 단점을 보완하고 논리적인 개넘으로 접근하여 채굴하고 있습니다.

     즉 고가의 장비나 전력 소모가 없으며 일정한 코인의 수를 확보하면 꾸준하게 이자 개념으로 코인을 받을수 있는 방식입니다.

     2 세대 채굴 방식으로 퀀텀 , 스트라스트가 있습니다.


    세번째 POW와 POS를 혼용한 하이브리드 채굴 방식인 Masternode는 블록체인 안에서 일어나는 모든 거래내역을 기록하고 해커의 활동을 감시할 뿐만 아니라,

    직접 거버넌스에 참여할 수 있으며, 이에 대해서 보상을 받는 방식이다. 즉 일정량의 코인을 보유하고 있어야 보상을 받기 때문에 스스로 lock 을 걸게 되고 이로        인해 코인의 가치가 쉽게 떨어지지 않는 장점이 있다.

    3 세대 채굴 방식으로 DASH가 있습니다.


   2세대 POS와 3세대 Masternode 는 명확한 차이가 있습니다.

   1. 24시간 내내 컴퓨터나 서버를 켜놓지 않아도 된다.

   2. 내 PC가 아닌 다른 서버나 컴퓨터에 채굴 노드 구성 가능

   3. 최초 일정 지분의 코인을 서버나 컴퓨터 동기화함으로써 24/365일 채굴 가능

   4. 장소와 시간에 구애를 받지 않고 출금과 채굴 현황 확인 가능함.



 


https://masternodes.online/



Comment +0

이호스트ICT, 보안 특화된 암호화폐거래소 구축 서비스 제공

 

http://www.datanet.co.kr/news/articleView.html?idxno=124346

 

 

 

이호스트ICT는 암호화폐 거래소 구축에 필요한 거래소솔루션, 보안, 시스템, 네트워크 설계 컨설팅, IDC 구축까지 모든 서비스를 원스톱으로 설계하고 구축하는 패키지를 제공하고 있다. 암호화폐 거래소 보안 전문 회사 수산INT와 전략적 제휴를 통해 eReD를 적용한 암호화폐 거래소 보안에 특화된 클라우드 센터를 구축, 미래 위협에 대응 가능한 클라우드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eReD가 보호하는 VM 공간에 암호화폐 거래소 고객 DB, 거래에 사용되는 코인, 콜드월렛에 보관되는 코인과 암호화 키 등을 보관하고 VMI 기술로 파일 I/O를 모니터링 하면 VM 무결성을 보장할 수 있다.

 

 

따라서 암호화폐 거래소 구축을 원했으나 기술적 어려움이나 보안상의 문제로 도입을 미뤄왔던 고객은 이호스트ICT를 통해 안정적인 서비스를 경험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호스트ICT는 국내 유일, 최초로 22개국에 자체 IDC팜을 보유하고 있으며, 기존 전세계 74개국에서 캐나다와 필리핀이 추가된 76개국 고객을 대상으로 해외 서버호스팅 및 코로케이션, 디도스, CDN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특히 지난달 인터넷서비스기업(ISP) 간 BGP 연동 및 IX 구축을 완료해 서버 간 전용회선 구성 및 망 안정성을 확보해 기존보다 고품질의 서비스를 효율적으로 제공할 전망이다. 기존 인프라를 바탕으로 프라이빗 클라우드 및 퍼블릭 클라우드 컨설팅 등 클라우드 및 ICT 서비스까지 시장을 확대하고 있다.

한편 이호스트ICT 김철민 대표는 "ICT 토탈 서비스, 공공 SI 전략, 암호화폐 거래소 구축, IDC활성화를 통한 기업의 글로벌화 등 빠르게 변화하는 IT 산업 환경에 적시에 대응하고, 대한민국 리딩 IT 기업으로 나아갈 전략을 고도화하여 고객에게 무한한 가치를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Comment +0



                           최근 암호(가상)화폐 거래소 코인체크가 대규모 해킹사고가 발생을 하면서, 기존에 ISMS의 보안망으로 
                           인증이 그치지 않고 거래소 보안강화를 위해 망분리가 되어야 한다고 많은 이야기가 나오고 있습니다.

                          
                           여기서 용어 정리를 하고 넘어가겠습니다.


                           ISMS 인증 : KISA(한국인터넷진흥원)에서 인증을 받을수 있고,  기업이 민감한 정보를 안전하게 보존할 수 
                          있도록 하는 체계적인 경영시스템입니다.

                          망분리 : VDI (Virtual Desktop Infrastructure) 기업의 정보를 더욱 안전하게 보관 할수 있게  외부로부터 
                          인터넷망과 기업의 업무망을 물리적 / 논리적으로 분리하고 있습니다.

                          

                          망분리에는 두가지의 종류가 있습니다.

물리적 망분리 
                         장점 : 업무 PC와 인터넷 PC를 분리를 하여 보안에 있어서는 안전한 업무망을 확보할수 있고 
                         망분리의 개념을 명확하게 실현하는 방법입니다. 
                         단점 :  PC와 네트워크 각각 필요하기 때문에 비용이 높고 공간이 부족하다는 점입니다.

논리적 망분리

                        PC 기반의 가상화 서버와 서버 기반의 가상화 두가지로 나눌수 있습니다.


PC 기반의 가상화

                        장점 : PC에 가상화 프로그램을 설치하여 외부와 격리된 가상공간을 만드는 방법으로  
                        PC 가상화 소프트웨어는 VPN 이 필요하며 어플리케이션이 가상화 커널과 떨어져 있어 악성코드 및 해킹에 
                        걸릴 위험성이 적어 보안에 좋습니다.

                        단점 : 기존 장비를 재활용할수 있기 때문에 비용이 적고 다양한 PC 환경에서 호완성이 떨어짐


서버 기반 가상화

         업무용 PC를 서버 가상화PC로 만들어 중점적으로 집중화 해서 가상PC에 접속한 상태로 업무를 보는 방법

                      가상화 소프트웨어와 스토리지(NAS) 전용 서버가 추가적으로 필요하며
                      장점 : 자료를 한 서버에서 관리를 할수 있다
                      단점 : 보안이 안좋고, 비용이 높다

                      최근에는 암호화폐 거래소들이 해커의 표적이 되고 있습니다.
                      대부분의 암호화폐 거래소들은 클라우드 서비스 제공 업체에 의하여 보안을 의존하고 있습니다.

                      이처럼 망 분리(VDI)는 선택이 아닌 고객에게 안전한 서비스를 위해 도입해야 하는 의무가 되었습니다.
                      이호스트ICT는 15년간 풍부하고 전문적인 엔지니어가 있으며 체계적으로 고객들에게  컨설팅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망분리는 암호(가상)화폐 거래소 병원, 금융기관, 공공 기관, 지방자치 단체 등이 해당 사업을 위한 안내 및 
                     제휴와 컨설팅을 적극적으로 지원해 드립니다. 





Comment +0